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press to zoom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press to zoom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press to zoom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press to zoom
1/3

해변의 발견  Frame in Frame

Director  김지환

2019 | Experimental, Documentary | Meta Film, New Media | 28 min

시놉시스

양선형은 하나경에게 자신이 배우로 참여한 영화를 보여주면서 작품에 대해 설명한다. 자신이 영화의 원작소설을 쓴 사람이지만 동시에 소설 속 인물을 연기했다고 말한다. 그런데 시간이 지날수록 어딘가 이상하다. 두 사람이 보고 있는 영화 속 공간과 현실 공간의 경계가 모호해진다. 또한 실제 시간처럼 보였던 영화의 시간은 선형적이지 않을 수 있다는 의문으로 바뀐다.

연출의도

이미지와 그것을 설명하는 말이 일치하지 않을 때 어떤 의미가 생길지 질문을 던집니다. 어떤 이미지에 기댄 말이 다른 이미지와 마주쳤을 때 의미는 성립 불가능해 보입니다. 하지만 그럴듯하게 보일 수도 있습니다. 이미지는 어떤 지시에도 종속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사유는 서사를 만드는 과정에서 일종의 반복하는 리듬을 만드는 것과 유사합니다. 이 영화는 리트로넬로 형식의 메타 영화입니다. 시공간의 변이에 의한 인상의 변화를 통해 이미지의 모호한 성질을 생각해보고, 통상적인 서사를 돌파하고자 합니다.

상영 및 수상 이력

2019 제 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한국다큐쇼케이스

2020 제 4회 멜버른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국제단편